프로볼링 이명훈, 정읍 단풍미인컵 정상…시즌 2번째 우승 > KPBA 보도/언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KPBA 보도/언론

프로볼링 이명훈, 정읍 단풍미인컵 정상…시즌 2번째 우승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프로볼링 작성일 22-11-25 10:16 조회 60회 댓글 0건

본문

여자부에선 신인 안유리가 데뷔 첫 우승 기쁨

AKR20221124159200007_01_i_P4_20221124174016175.jpg?type=w647

이명훈(왼쪽)과 안유리(오른쪽)
[한국프로볼링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이명훈(브런스웍)이 2022 정읍 단풍미인컵 프로볼링대회 남자부 정상에 등극하며 올 시즌 2번째 우승 트로피를 들었다.

이명훈은 24일 전라북도 정읍시에서 열린 대회 결승에서 현역 최다 우승 부문 2위(11회)에 오른 김영필(진승)과 맞붙어 접전 끝에 222-212로 승리를 따냈다.

2프레임부터 6프레임까지 5연속 스트라이크로 경기 초중반을 주도한 이명훈은 이후 스트라이크를 내지 못해 김영필에 추격을 허용했다.

10프레임에서는 스플릿까지 범해 막판 위기를 맞았지만, 벌어놓은 점수 덕에 끝까지 리드를 지켜냈다.

지난 9월에 열린 제4회 케겔컵 프로볼링 선수권대회에서 4년 만에 챔피언 타이틀을 따낸 그는 우승 트로피를 추가하며 올 시즌 프로볼링 최우수선수(MVP) 후보로 급부상했다.

이명훈은 "최대한 실수하지 않으려고 집중했다. 행운이 따라줘 우승했다"며 "시즌 2번째 우승을 달성해 기쁘다. 시즌 막판까지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를 얻고 싶다"고 말했다.

여자부에서는 신인 안유리(MK글로리아)가 프로 입성 후 첫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결승에서 지은솔(에보나이트)을 만난 안유리는 2, 3프레임에서 더블을 기록하는 등 경기 내내 주도권을 잃지 않고 171-137로 무난한 승리를 따냈다.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한국프로볼링협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