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호, 프로 첫 우승을 삼호컵으로 장식 > 대회성적

본문 바로가기
Korea Professional Bowling Association 한국 프로볼링협회

대회성적

home > TOUR > 대회성적

유재호, 프로 첫 우승을 삼호컵으로 장식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프로볼링 작성일17-09-21 16:30 조회750회 댓글0건

본문

우승자1.jpg

 

 

유재호, 프로 첫 우승을 삼호컵으로 장식

오늘(21일) 수원 빅볼 볼링경기장에서 열린 ‘제19회 삼호코리아컵 국제오픈볼링대회’에서 유재호(KPBA16기)가 데뷔 6년 만에 첫 우승을 차지했다.

유재호는 결승에서 안준상(바이네르․14기)을 상대했다. 초반 두 선수는 나란히 3연속 9커버를 기록하면서 접전을 펼쳤으며, 게임 중반 스트라이크 대결까지 벌이면서 결승전다운 치열한 경쟁이 이어졌다.

이후, 유재호가 8프레임서 오픈을 범해 안준상에게 기울어지는 듯 했으나, 이내 유재호가 9, 10프레임서 4배거를 만들어 내면서 220 대 213으로 승리하고 생애 첫 타이틀을 삼호컵으로 장식했다.

반면, 안준상은 8프레임서 유재호가 실수를 범하면서 역전에 성공했으나, 막판 스트라이크 싸움에서 밀려 재역전을 허용하고 첫 우승의 기회를 다음으로 미뤄야 했다.

앞선 3위 결정전에서는 10프레임 마지막 투구에서 승패가 결정될 정도로 접전이 펼쳐졌다. 결과 유재호가 201점을 기록해 가장 먼저 결승 진출을 확정한 가운데, 안준상이 198점으로 결승에 합류했으며, 173점에 그친 이승섭(JW스틸그룹․7기)이 탈락하고 최종 3위를 기록했다.

4명이 1게임씩 치러 최하위 1명이 탈락하는 4위 결정전에서는 이변이 일어났다. 강력한 우승후보였던 제17회 대회 우승자 크리스 반즈(PBA)가 201점으로 최하위를 기록해 탈락한 가운데, 이승섭은 256점, 안준상 234점, 유재호가 225점으로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TV파이널

결승전

유재호 (220) VS 안준상 (213)

 

 

3위 결정전

유재호 (201) VS 안준상 (198) VS 이승섭 (173)

 

 

4위 결정전

이승섭 (256) VS 크리스 반즈 (201) VS 안준상 (234) VS 유재호 (225)

추천 0